강호동 농협중앙회장, 전국 순회 ‘현장경영’ 강화…조합장 간담회 진행

홍세기 기자 / 기사승인 : 2024-06-05 15:50:13
  • -
  • +
  • 인쇄

[하비엔뉴스 = 홍세기 기자] 농협중앙회는 5일 농협중앙회 전남본부를 시작으로 지역 현장을 직접 둘러보고 조합장과의 소통 확대를 위한 2024 지역본부 현장경영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경영은 전남, 광주지역 조합장 150여명과 강호동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본부 업무계획을 점검하고, 농업·농촌 현장의 어려움을 함께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이 농협중앙회 전남본부에서 열린 '2024년 지역본부 현장경영'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농협중앙회]

 

강호동 회장은 조합장과의 소통에 앞서 “전국의 조합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이해하고, 농축협 발전을 위해 보다 효과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하는 것이 이번 현장경영의 목표다”라며 “이번 현장경영을 계기로 농협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그는 “경제사업 활성화에 역점을 다하고 경영환경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하며, 윤리경영 실천에 힘써달라”며 중앙회는 이를 든든하게 뒷받침 하겠다고 당부했다.


한편, 농협중앙회는 5일 전남을 시작으로 충남, 강원, 서울, 전북, 충북, 경기, 경북, 경남 순으로 총 9차례에 걸쳐 진행할 예정이며, 조합장들이 제시한 의견은 향후 제도개선을 위한 농정활동 자료로 적극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하비엔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속보